매일리지 혜택 월간위시톱텐

10X10

  • 로그인 / 회원가입
  • 알림
  • 주문/배송
  • 고객센터
  • 장바구니 0
  • 디자인문구

  • 디지털/핸드폰

  • 디자인가전

  • 가구/수납

  • 패브릭/생활

  • 데코/조명

  • 키친

  • 푸드

  • 베이비/키즈

  • 패션의류

  • 패션잡화

  • 뷰티

  • 주얼리/시계

  • Cat&Dog

  • 토이/취미

앗! 죄송합니다! 종료된 이벤트 입니다.

이벤트 더 둘러보기

도서

저기 어딘가 블랙홀

   < 목차 >   

 

책을 시작하며 


1부 우주에서 기록된 것들/ UNIVERSE 


2부 초록빛이 주는 위로/ PLANT


3부 내가 사랑한 동물들/ ANIMAL 


4부 가장 빛나는 행성에서의 시간/ EARTH 


5부 흔들림과 떨림, 기다림 사이에서/ GEOLOGY


6부 과학, 그 너머의 것들/ SCIENCE 

 

 

 

   < 책 소개 >   

 

“이 우주에 숨어 혼자이고 싶은 존재는 없다. 
빛을 삼키는 블랙홀이라 할지라도.”

 

사바나의 풀과 코나의 고래
하와이의 화산과 볼리비아의 사막...
라세레나의 태양과 블랙홀을 지나 
‘별똥별’ 작가 이지유가 과학 너머에서 발견한 것들


전 지구인을 과학 독자로 삼고 싶은 이지유 작가의 논픽션 과학 에세이. 《저기 어딘가 블랙홀》은 20년 넘게 어린이와 청소년 책을 써온 작가의 내공이 담긴 과학 에세이다. 글은 발로 써야 한다는 작가의 평소 생각대로 전 세계를 여행하며 경험한 내용을 소재 삼았다. 아메리카를 비롯해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등 세계 구석구석을 돌아다닌 작가는 ‘그곳’에서 과학의 신비를 발견하고, ‘그 너머’에서 엉뚱하지만 유쾌한 삶의 통찰을 얻어 돌아온다. 궁극적으로 이는 그동안 몰라봤던 ‘존재’의 의미를 발견하도록 이끈다. 

 

땅속 깊은 곳에 있는 탄소에도, 아프리카 사바나의 풀 냄새에도 존재의 이유는 있다. 단지 우리 눈에 보이지 않는다고, 하찮고 흔하게 여겨졌지만 저마다의 사연을 품고 있는 것이다. 하와이에서 바라본 무지갯빛에서, 아프리카의 누떼가 평화롭게 풀을 뜯는 모습에서, 그리고 볼리비아 우유니의 사막과 포스토이나 동굴의 종유석에서, 마침내 감춰져 있던 존재의 고유성과 개성이 그 빛을 드러낸다. 

 

칠레의 라세레나 해변, 하와이의 킬라우에아산 등 낯선 장소에서 마주한 과학적 상식은 짧은 찰나, 깊은 곳에서 끌어올린 마중물과 같은 상상력을 독자에게 선사한다. 뜻하지 않은 곳에서, 뜻밖의 지긋한 깨달음을 주는 게 바로 이 책의 묘미. 또한 책에는 작가가 여행 중에 만난 동물과 식물 등을 그린 판화 작품 37점이 함께 포함되어 있어 글에 대한 감각과 상상력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어줄 것이다. 

 

20년 넘게 과학과 함께해온 작가는 지구를 여행하며 과학의 이면을 마주했고, 그곳에서 지긋한 삶의 철학과 존재의 의미를 사유했다. 그러니 이 책은 ‘여행의 과학’에 대한 이야기라고 할 수 있다. 동시에 감춰져 있던 존재의 ‘빛남’을 찾기 위한 여정이기도 하다. 저기 어딘가에 있을 블랙홀은, 이 여정에서 가장 먼저 발견한 빛나는 존재다. 

 

“생명이란 어떤 상황에서도 살아남으려는 강한 의지가 있고, 
이와 같은 의지는 자원이 부족하든 넘치든 상관없이 모든 생명이 지니는 속성이다. 
지금 이 순간 지구에 존재하는 모든 것들은 살아 있는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가치를 지니고 있다. 단지 숨만 쉰다 할지라도.”
- 본문 중에서 - 
 

Comment Event

기대평을 남겨주신 30분께 도서 <저기 어딘가 블랙홀>을 선물로 드립니다.

작성 기간 : 2020.06.30 ~ 2020.07.29 당첨자 발표 : 2020.07.30